::한국기독교장로회:: 목양교회

현재위치 : 게시판
TOTAL ARTICLE : 541, TOTAL PAGE : 1 / 28
다시 말씀으로!
 관리자  | 2019·11·30 20:59 | HIT : 113 | VOTE : 10

다시 말씀으로!

 

낚시프로그램에서 프로 낚시꾼이 이런 말을 합니다. “어느 날, 회를 뜨려고 하는데 물고기가 저를 간절한 눈빛으로 쳐다보는거예요! 물고기를 잡아도 손맛만 보고, 바로 놓아 주고 회를 안 먹어요! ”

<너에게 묻는다>라는 시 중에 연탄재 함부로 발로 차지마라. 너는 지금까지 살면서 자신을 불태워 누구를 뜨겁게 해준 일이 있었는가!”라는 싯구가 있습니다.

<담론>에서 신영복선셍이 좋아하던 간장게장을 못 먹게 된 이야기를 합니다. 이 시를 읽고 나서랍니다.

꽃게가 간장 속에 반쯤 몸을 담그고 엎드려 있다

등판에 간장이 울컥울컥 쏟아질 때

꽃게는 뱃속의 알을 껴안으려고

꿈틀거리다가 더 낮게 더 바닥 쪽으로 웅크렸으리라

버둥거렸으리라 버둥거리다가

어찌할 수 없어서 살 속으로 스며드는 것을

한때의 어스름을 꽃게는 천천히 받아들였으리라

껍질이 먹먹해지기 전에 가만히 알들에게 말했으리라

저녁이야, 불 끄고 잘 시간이야 <스며드는 것/안도현>

 

물고기 눈동자를 보고 더 이상 회를 안 먹게 된 일, 시를 읽고 그 좋아하던 간장게장을 먹지 않게 된 일! 연탄재를 보고서도 사랑을 노래하는 시인! 일상 속에서, 자신의 삶을 돌이키고 달라지는 모습을 보며, 그리스도인이라고 하는 자신을 돌아봅니다. 적어도 하나님의 말씀은 이런 일들보다 더 능력이 있지 않습니까?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그 말씀의 능력과 은혜로 달라지십시오.” 다윗은 주의 말씀의 맛이 내게 어찌 그리 단지요. 내 입에 꿀보다 더 답니다....주의 말씀은 내 발의 등불이고, 빛입니다”(119:103,105)

베들레헴 마굿간의 목동과 동방박사처럼 대림의 절기에 다시 말씀으로 달라지는 삶의 열매를 맺길 소망합니다.

20191201 대림절 첫째주일에 이청산목사

  
  뒤집어 생각하기  관리자 19·12·07 68 11
  내가 예수를 핍박한 자입니다. 191117공동기도  관리자 19·11·16 95 8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